살 수 밖에 없었어











소설쪽은 관심이 없어서 정발했을때는 걸렀었는데...

알라딘에 맹월초 저권 사러갔더니 소설판이 들어와있어서 담달에나 사볼까...하고 봤더니 우선순위가 변경됨

케이스가 있었구나...여태까지 그냥 책 표진줄 알고있었다

케이스라는건 왜 구매욕을 불러일으킬까..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ad

jojo


앰비규오슬리 게이 듀오

true remembrance

ddd